Hoppa till sidans innehåll

Följ sidan "Gästbok"

Fyll i namn och e-postadress nedan för att följa denna sida. Ett e-postmeddelande kommer då att skickas till dig när något nytt publiceras på sidan.

Gästbok


 Skriv ett nytt inlägg i gästboken
15 november 2019 13:04 av https://iprix.co.kr/thenine

https://iprix.co.kr/thenine

이로써 레드번을 상대하는 적은 기수의 창 말고도 신경 써야 하는 게 많아졌다. 그리고 반대로 그는 적을 상대할 무기가 하나 더 늘어난 셈이었다.

“다 좋은데, 근데 왜 하필이면….”

레드번의 공격은 더러워도 너무 더러웠다.


<a href="https://iprix.co.kr/thenine/">더나인카지노</a>

15 november 2019 13:02 av https://iprix.co.kr/coin/

https://iprix.co.kr/coin/

단단한 바위가 흐물거리며 녹아내리는 모습을 본 그는 그 모든 게 레드번이 만들어낸 광경이라는 사실을 깨달았다. 이제 레드번은 꼬리뿐 아니라 입으로도 독 공격을 할 수 있게 된 것이다.

<a href="https://iprix.co.kr/coin/">코인카지노</a>

15 november 2019 13:01 av https://iprix.co.kr/first/

https://iprix.co.kr/first/

척 보기에도 몸에 이로워 보이지 않는 녹빛의 액체가 전방을 향해 쏘아져 나갔다. 마치, 침이라도 뱉는 듯한 모습이었다.

빽빽.

하강한 레드번이 검게 타고 녹아버린 바위를 주둥이로 툭툭 쳐댔다. 바위가 두부처럼 으깨져 흘러내렸다.

“아….”

<a href="https://iprix.co.kr/first/">퍼스트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58 av https://iprix.co.kr/yes

https://iprix.co.kr/yes

레드번이 길게 울부짖었다. 아직도 보여줄 게 남았다고 외치는 듯한 모습에 그가 레드번이 하는 양을 그대로 지켜보았다.

레드번이 목울대를 꿀렁거리더니 입을 쩍 벌렸다. 그리고는 무언가를 뱉어냈다.

카악!

<a href="https://iprix.co.kr/yes/">예스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57 av https://iprix.co.kr/theking

https://iprix.co.kr/theking

“너도 분했던 거구나….”

머리 나쁜 괴수라지만 본능적으로 알고 있었던 게 분명했다. 그래서 자신이 기수의 역량을 제대로 받쳐주지 못했다는 사실이 분했던 모양이었다.

빼애애액!

<a href="https://iprix.co.kr/theking/">더킹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56 av https://iprix.co.kr

https://iprix.co.kr

말이 끝나기도 전에 레드번이 바닥을 박차고 날아올랐다. 전과는 비교도 할 수 없는 상승속도였다.

변한 것은 상승속도뿐만이 아니었다. 레드번은 모든 면에서 성장해 있었다. 비행 속도, 선회력, 제동력, 그 모든 것이 예전의 레드번과는 비교가 되지 않았다.

<a href="https://iprix.co.kr/">우리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54 av https://oepa.or.kr/thenine

https://oepa.or.kr/thenine

단지 스테이터스의 상승만으로는 당장 레드번의 변화를 실감하기 힘들었다. 그래서 그는 곧장 레드번의 위에 올랐다.

“그럼 한번 날아보….”


<a href="https://oepa.or.kr/thenine/">더나인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47 av https://oepa.or.kr/coin

https://oepa.or.kr/coin

그도 그럴 것이 한 번의 탈피만으로도 상급 병과의 이방인이 몇 번이나 레벨업을 거듭해도 모자랄 정도의 성장을 이루었다. 여기서 더 바라는 건 지나친 욕심이었다.

“흠….”


<a href="https://oepa.or.kr/coin/">코인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44 av https://oepa.or.kr/yes

https://oepa.or.kr/yes

탈피하기 전보다 근력 수치가 4나 상승했고, 민첩은 무려 12가 올랐다. 맷집과 마법 저항력 역시 각기 3이나 올랐다. 성장하지 않은 것은 오직 지능뿐이었다.

“기왕이면 지능도 좀 올랐으면 좋았을 텐데….”

아쉬움을 담아 투덜거렸지만 그의 얼굴은 웃고 있었다.


<a href="https://oepa.or.kr/yes/">예스카지노</a>

15 november 2019 12:42 av https://oepa.or.kr/first/

https://oepa.or.kr/first/

주인을 발견한 레드번이 빽빽대며 날개를 펼쳐들고 제자리에서 겅중거렸다. 성장한 자신의 모습을 자랑이라도 하는 듯한 모습이었다.

“너….”

그런 레드번을 바라보며 김선혁이 감탄을 토해냈다.


<a href="https://oepa.or.kr/first/">퍼스트카지노</a>

rmk-logo

 

Logo_SBF

 

MKR

 

Svemo

 

SBF_Uppland

Postadress:
Rasbo MK
Rasbo Gåvsta
75596 Uppsala

Kontakt:
Tel: +4618365211
E-post: This is a mailto link

Se all info